보도자료
본문으로 건너뛰기

외식에서 먹던 ‘순댓국’과 ‘콩비지찌개’, <비비고>로 만난다

2019.07.31

- CJ제일제당, ‘순댓국’과 ‘돼지김치콩비지찌개’ 등 외식 의존도 높은 메뉴 <비비고 국물요리> 제품으로 구현

- 철저한 시장 조사와 취식 트렌드 변화에 맞춰 기획… 다양한 ‘외식형 메뉴’ 선보여 ‘외식의 내식화’ 목표

 

CJ제일제당이 ‘외식형 메뉴’를 구현한 <비비고 국물요리> 신제품을 선보이며 소비자 입맛 공략에 나섰다. ‘정성스럽게 제대로 만든 가정식’을 표방한 집밥 메뉴 중심에서 집에서 만들기 어려운 메뉴까지 포트폴리오를 지속 확대해 HMR 국물요리 시장 성장을 이끈다는 방침이다.

이번에 선보인 제품은 ‘비비고 순댓국’과 ‘비비고 돼지김치콩비지찌개’ 등 2종이다. 소비자들이 선호하는 국물요리 중 재료 준비와 맛내기 등 조리가 어려워 외식 의존도가 높은 메뉴를 제품으로 구현했다. 엄선한 원재료와 엄격한 제조과정, 3무첨가(D-소비톨액, 아스파탐, 글루코노델타락톤) 등으로 안심하고 즐길 수 있다

‘비비고 순댓국’은 병천식 순대를 든든하게 넣은 제품이다. 순대 속은 돼지고기, 양배추, 양파, 부추, 당면을 넣어 병천식 순대의 식감을 살리는 등 전문점 수준의 맛과 외형을 모두 구현했다. CJ제일제당만의 기술력을 바탕으로 순대 속 당면이 퍼지지 않으면서도 순대를 감싸는 피 또한 수축되지 않도록 했다. 육수는 푹 끓여낸 돼지고기 육수에 오랜 시간 우려낸 사골 육수를 더해 풍미가 진하고 깊다.

‘비비고 돼지김치콩비지찌개’는 돼지고기와 곱게 간 콩비지가 입 안 가득 씹혀 고소한 맛이 일품이다. 돼지고기는 솥에서 마늘과 함께 직접 볶아 감칠 맛과 고소함을 살리면서 특유의 콩 비린내까지 잡았다. 담백한 돈골 육수에 정성 들여 끓인 사골 육수를 더해 깊은 맛을 살린 육수와 김치의 시원함이 어우러진 것이 특징이다.

‘비비고 순댓국’과 ‘비비고 돼지김치콩비지찌개’는 CJ더마켓(CJ THE MARKET)과 대형마트 등에서 구매 가능하며, 가격은 4,980원이다.

이번 신제품은 철저한 시장 조사와 취식 트렌드 변화에 맞춰 기획됐다. CJ제일제당은 빅데이터 분석과 메뉴 선호도 조사를 통해 소비자 니즈에 맞는 메뉴를 제품으로 구현했다. 소비자들이 HMR 국물요리를 구매하는 가장 큰 이유로 ‘식사를 준비하기 귀찮아서’에 이어 ‘가정에서 만들기 번거로운 요리라서’를 꼽은 자체 소비자 조사 결과도 반영했다.

CJ제일제당은 대형마트 시식행사 등 다양한 프로모션을 통해 제품 알리기에 주력한다는 계획이다. 더불어 앞으로 집에서 만들기 어려운 보양식이나 특별식 등 ‘외식형 메뉴’ 중심으로 다양한 제품을 선보여 ‘외식의 내식화’를 이끈다는 방침이다. CJ제일제당 관계자는 “세분화된 소비자 입맛과 취향을 겨냥한 제품을 통해 HMR 국물요리 시장의 수요를 확대하고 시장 성장을 리딩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CJ제일제당 <비비고 국물요리>는 ‘정성스럽게 제대로 만든 가정식’이란 평가를 받으며 큰 인기를 끌고 있다. 상온 간편식은 맛이 없고 품질이 좋지 않다’는 부정적인 고정관념을 깨뜨리며 소비자 입맛을 충족시키고 있다. 육개장, 미역국, 설렁탕 등 대중적인 메뉴부터 삼계탕, 갈비탕, 추어탕 등 프리미엄 외식 메뉴로까지 제품 군을 확대하며 ‘대한민국 대표 국물요리’로 성장했다.

<끝>

top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