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멘트 스토리
본문으로 건너뛰기

모멘트 스토리

지금, 현대인의 음식을 즐기는 행복한 순간들

추석 음식 타이틀 이미지

풍성함을 담은 추석 음식의 변화
번거로움은 줄이고 의미는 더한
추석 간편식

최근 추석 간편식의 등장으로
전통 명절 추석의 풍경이 새롭게 변하고 있습니다.

추석은 사랑하는 가족들과 맛있는 음식을 먹으며 추수의 기쁨, 한 해의 풍성함을 나누는 한국의 전통 명절입니다. 명절답게 평소에는 맛보기 힘들었던 다양한 종류의 음식들이 넘쳐나는데요. 최근에는 이러한 음식 장만의 수고로움을 덜어주는 추석 간편식이 등장하여 추석의 진정한 의미를 되새기며 가족과 시간을 보내는 것에 더욱 집중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 현대인들이 즐기는 전통 추석의 모습은 어떨까요?

추석음식 전 이미지

소중한 사람들과 함께 나누는 한 해의 풍성함!
추석의 진정한 의미는 나눔과 감사입니다.

추석은 설날과 함께 한국의 대표적인 전통 명절입니다. 매년 음력 8월 15일에 지내는 추석(秋夕)의 어원은 가을 저녁, 가을의 달빛이 가장 좋은 밤이라는 뜻으로 실제로도 한 해 중 보름달이 가장 크게 뜨는 날입니다. 추석에는 사랑하는 가족, 친구들이 한자리에 모여 앉아 맛있는 음식을 나누며 함께 시간을 보내는데요. “더도 말고 덜도 말고 늘 한가위(추석)만 같아라” 라는 추석 덕담에서도 느낄 수 있듯이 추석은 풍성한 나눔과 감사가 있는 한국 고유의 명절입니다. 한 해 농사가 마무리될 즈음에 찾아오는 추석은 가족, 이웃과 함께 맛있는 음식을 먹으며 한 해의 수확에 대한 감사한 마음을 나누는 추수감사의 의미가 있습니다. 미국을 포함한 북아메리카의 추수감사절(Thanksgiving Day)과 중국의 중추절(仲秋節)과도 비슷하죠.

고향으로 가는 가족 이미지

추석에는 평소 흩어져 살던 가족들이 모두 한자리에 모여 함께 시간을 보내는데요. 민족 대이동이라고 불리는 이 여정 때문에 추석은 일 년 중 가장 긴 연휴이기도 합니다. 부모님과 친척들에게 선물할 선물세트를 양손 가득히 들고 고향으로 돌아가기 위해 터미널과 공항을 가득 채운 인파의 모습은 추석의 단골 풍경입니다. 고향을 향해 가는 많은 인파에 교통체증이며 이동시간이 만만치 않아 꽤 피곤하지만 사랑하는 가족들을 만날 생각에 마다하지 않는 명절의 수고입니다.

풍성한 제철 음식 이미지

그 해 수확한 햇것으로 만들어
가장 맛있는 추석 음식

한국에서 가장 큰 전통 명절인 추석에 빠질 수 없는 것이 있다면 바로 음식 일 텐데요. 추수를 기념하는 절기이다 보니 여느 명절보다 풍성하고 마음껏 누릴 수 있도록 다양한 음식들로 준비합니다. 잡채와 갈비, 각종 부침요리 등 평소에는 가격이 부담되거나 손이 많이 가서 먹기 힘든 요리들까지도 등장합니다. 덕분에 추석 연휴가 끝나면 연휴 내내 섭취한 별식들 덕분에 갑자기 체중이 늘어나기도 합니다.

추석 명절의 음식은 그 종류의 풍성함뿐 아니라 맛도 더 특별합니다. 추석 메뉴는 대부분이 맛과 모양이 화려한 잔치 음식이기 때문에 손이 많이 가고 조리 시간도 오래 걸립니다. 정성 없이는 만들 수 없고 그래서 더더욱 명절에만 먹게 되는 음식들이기도 합니다. 온 가족이 함께 앉아 음식을 풍성히 나누는 모습뿐 아니라 온 가족이 연휴 내내 음식을 장만하는 모습 또한 전통적인 추석 명절의 모습인 거죠.

현대인들의 새로운 추석 명절 문화
명절의 의미는 지키고 음식 준비는 간편하게!

단란한 가족 이미지

세계적인 라이프스타일의
변화와 함께 전통 명절
추석의 모습도 조금씩 변해

최근 전 세계적인 도시화, 핵가족화로 인하여 삶의 모습과 사회구조가 많이 변화하고 있습니다. 라이프스타일이라는 개념이 대두되면서 개인의 행복과 취향을 존중하는 분위기가 되었는데요. 전통 명절인 추석도 라이프스타일의 변화에 맞춰 그 모습이 발전하고 있습니다. 핵가족화로 인한 가족 규모와 관계 스타일의 변화도 영향을 끼치는 큰 요인 중 하나일 것입니다. 이제는 일가친척들이 모두 모이기 위해 장시간의 이동과 많은 음식 장만으로 지치기보다는 직계 가족만 단란하게 모여 여유롭게 감사를 나누며 함께 시간을 보내는 진정한 추석의 의미를 지키고자 하는 사람들이 늘어나고 있습니다. 뿐만 아니라 가장 긴 연휴 중 하나인 추석에 미처 갖지 못한 여름휴가를 보내기 위해 해외로 여행을 떠나는 사람들이 나타나기도 합니다. 가족이 함께 영화를 보러 가기도 하고 집에서 음식을 해 먹기에 번거롭고 힘이 들어 외식을 하기도 합니다. 많은 수의 가족과 이웃들이 다 모여 푸짐하고 시끌벅적하게 보내던 과거의 모습과는 다른 모습으로 추석의 의미를 새롭게 만들어가고 있습니다.

추석을 완성하는
간편 명절 음식의 등장

추석 상차림을 보면 좀 더 그 변화를 실감할 수 있습니다. 상다리가 부러지도록 하루 종일 차렸던 전통 추석 식사와는 달리 가족 구성원이 먹고 싶은 음식 위주의 식단으로 바뀌고 있습니다. 전통적인 명절 음식들도 입맛에 따라 이색 레시피로 바꿔 새롭게 즐기기도 합니다. 이 중에 아마 가장 반가운 소식은 명절맞이 스트레스인 명절증후군을 날려주는 추석 간편식의 등장일 텐데요. 맛은 있지만 준비하는데 시간과 에너지가 많이 소요되는 명절 음식의 불편함을 완전히 해소시켜주는 최고의 아이템입니다. 잡채와 전, 떡갈비 등 명절에 꼭 먹는 음식을 간편하게 즐기면서 진정한 추석의 의미인 가족과의 시간에 집중할 수 있게 도와주는 고마운 추석 간편식입니다.

풍성함은 더하고 수고로움은 덜어주는 고마운 추석 간편식을 소개합니다.

한국의 대표 명절 음식
화려한 색감으로
보기에도 좋고 맛도 일품인 잡채

잡채는 삶은 당면에 여러 가지 채소와 고기를 잘게 썰어 볶아 즐기는 한국의 대표 명절 음식입니다. 예로부터 잔칫집에서 절대 빠질 수 없는 귀한 손님상 음식 중 하나로, 다양한 색감의 채소로 보기에도 좋고 먹기에도 좋은 메뉴입니다. 달콤 짭조름한 맛으로 한국인 뿐만 아니라 외국인들에게도 선호도가 높아 인기 K-Food 메뉴로 꼽히기도 하는데요. 맛이 좋은 만큼 갖가지 채소 재료 손질부터 일일이 다 볶아내는 조리과정까지 손과 시간이 많이 가는 음식이라 귀한 손님을 대접하거나 잔칫상 메뉴로 여겨졌습니다.

  • 비비고 잔칫집 모둠 잡채

    비비고 잔칫집 모둠 잡채는 한식 전문점의 정통 잡채의 노하우로 구현했습니다. 엄선한 국산 돼지고기와 쫄깃한 당면, 풍성한 고명의 조화는 입안 가득 먹는 즐거움을 더합니다.

다진 고기 또는 각종 야채로
부쳐내어 씹는 맛이 살아있는
명절의 특식, 전 요리

  • 비비고 남도 떡갈비 이미지

    비비고 남도 떡갈비

    큼직큼직한 고기와 직화구이 불맛이 살아있는 남도식 떡갈비입니다. 전문점에서만 즐길 수 있던 정통 떡갈비를 이제는 집에서 쉽게 즐길 수 있습니다.

  • 비비고 도톰 동그랑땡 이미지
    비비고 도톰 동그랑땡 이미지

    비비고 도톰 동그랑땡

    7가지 엄선한 자연 재료로 풍성하고 깊은 맛을 냈습니다. 쫀득쫀득 동그랑땡을 한 입 베어 물면 입안 가득 고소하게 퍼지는 육즙이 일품입니다.

1인 가구를 위한 맞춤형 추석 음식

취업이나 직장의 이유로 또는 혼자만의 쉼이 필요해 혼자서 조용히 추석 연휴를 보내려 하는 사람들이 늘어나고 있습니다. 차례상과 시끌벅적한 친척들은 없지만 명절 기분은 내고 싶기 마련인데요. 그러한 사람들을 위해 혼자서도 맛있게 즐길 수 있는 명절 음식 혼밥 메뉴들이 있습니다. 편의점에서도 쉽게 구할 수 있는 이러한 간편식들은 조리방법도 쉽고 맛도 좋아 평상시에도 즐길 수 있는 훌륭한 명절 특별식입니다.

  • 비비고 남도 떡갈비 덮밥 이미지

    비비고 남도 떡갈비 덮밥

    고슬고슬한 솥밥의 맛과 직화로 구운 남도떡갈비를 함께 즐길 수 있는 덮밥입니다. 전자레인지 6분이면 아삭한 감자야채볶음까지 더한 최고의 한 끼 식사를 만나볼 수 있습니다.

  • 비비고 한양식 불고기 덮밥 이미지
    비비고 한양식 불고기 덮밥 이미지

    비비고 한양식 불고기 덮밥

    고슬고슬한 솥밥에 한양식 불고기, 그리고 다양한 야채로 채워진 한 끼 식사입니다. 당면이 함께 들어있어 불고기와 잡채의 즐거움을 함께 즐길 수 있습니다.

추석 음식 한과 이미지

시대의 변화 속에서 추석 문화를 즐기는 모습뿐 아니라 즐기는 음식도 다양하게 변화하고 있습니다. 그럼에도 한 해의 풍성함을 사랑하는 가족과 친구들과 나누는 그 마음만큼은 변하지 않을 텐데요. 이번 추석에는 형식적인 준비보다 실속 있는 정성과 마음으로 추석을 맞이해 보시는 것은 어떨까요? 세대 간에 서로를 이해하며 보듬어주는 시간이 풍성한 추석 명절의 참 의미를 더해 줄 것입니다. 우리 모두의 추석이 꽉 찬 보름달같이 풍성하여 한가위만 같기를 기대해 봅니다.

topbutton